Skip to content

구약성서
2019.11.28 22:36

창세기 24장 16절~30절

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

16.

이 소녀는 아직 남자를 알지 못하는 아주 예쁜 처녀였다. 그가 샘으로 내려가서 물동이를 채워 올라오자,

17.

그 종이 그에게 달려가서 말하였다. "그대의 물동이에서 물을 좀 들이키게 해 주오."

18.

그러자 그가 "나리, 드십시오." 하면서, 급히 물동이를 내려 손에 받쳐 들고서는 다 마실 때까지 계속 길어다 주겠습니다." 하면서,

19.

이렇게 그 종에게 물을 마시게 해 준 다음, 레베카는 "낙타들도 물을 다 마실 때까지 계속 길어다 주겠습니다." 하면서,

20.

서둘러 물동이에 남아 있는 물을 물통에 붓고는, 다시 물을 길으러 우물로 달려갔다. 이렇게 레베카는 그 낙타들에게 모두 물을 길어다 주었다.

21.

그러는 동안 그 남자는 주님께서 자기 여행의 목적을 이루어 주시려는지 알아보려고, 그 처녀를 말없이 지켜보고 있었다.

22.

낙타들이 물을 다 마시고 나자, 그 남자는 무게가 반 세켈 나가는 금 코걸이 하나를 그 처녀의 코에 걸어 주고, 무게가 금 열 세켈 나가는 팔찌 두 개를 팔에 끼워 주고는

23.

말하였다. "그대가 누구의 따님인지 나에게 말해 주오. 그대의 아버지 집에 우리가 밤을 지낼 수 있는 자리가 있겠소?"

24.

레베카가 그에게 대답하였다. "저는 밀카가 나호르에게 낳아 준 아들 브투엘의 딸입니다."

25.

그리고 그에게 또 말하였다. "저희 집에는 꼴과 여물도 넉넉하고, 밤을 지낼 수 있는 자리도 있습니다."

26.

그는 무릎을 꿇어 주님께 경배하고 나서

27.

말하였다. "나의 주인에게 당신 자애와 신의를 거절하지 않으셨으니, 내 주인 아브라함의 하느님이신 주님께서는 찬미받으소서. 주님께서는 이 몸을 내 주인의 아우 집에 이르는 길로 이끌어 주셨구나."

28.

그 소녀는 달려가서 어머니 집 식구들에게 이 일을 알렸다.

29.

레베카에게는 라반이라는 오빠가 있었는데, 라반은 샘에 있는 그 사람에게 뛰어나갔다.

30.

그는 코걸이와 누이의 팔에 걸려 있는 팔찌를 보고, 또 "그 사람이 저에게 이렇게 말했습니다." 하고 말하는 누이 레베카의 이야기를 듣고 그 남자에게 간 것이다, 가서 보니 그는 아직도 샘물 옆 낙타 곁에 서 있었다.


List of Articles
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6097 구약성서 창세기 26장 1절~15절 연향 2019.12.08 0
6096 신약성서 티모테오2서 4장 1절~8절 연향 2019.12.08 0
6095 구약성서 창세기 25장 19절~34절 연향 2019.12.06 1
6094 신약성서 티모테오2서 3장 10절~17절 연향 2019.12.06 0
6093 구약성서 창세기 25장 1절~18절 연향 2019.12.05 0
6092 신약성서 티모테오2서 3장 1절~9절 연향 2019.12.05 0
6091 구약성서 창세기 24장 51절~67절 연향 2019.12.03 0
6090 신약성서 티모테오2서 2장 14절~26절 연향 2019.12.03 0
6089 구약성서 창세기 24장 41절~50절 연향 2019.12.01 0
6088 신약성서 티모테오2서 2장 1절~13절 연향 2019.12.01 0
6087 구약성서 창세기 24장 31절~40절 연향 2019.11.29 0
6086 신약성서 티모테오2서 1장 1절~14절 연향 2019.11.29 3
» 구약성서 창세기 24장 16절~30절 연향 2019.11.28 0
6084 신약성서 티모테오1서 6장 11절~21절 연향 2019.11.28 0
6083 구약성서 창세기 24장 1절~15절 연향 2019.11.27 0
목록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... 407 Next
/ 407
2019 . 12  
1 2 3 4 5 6 7
8 9 10 11 12 13 14
15 16 17 18 19 20 21
22
23 24 25 26 27 28
29 30 31
당일일정: (Mon Dec 9, 2019)

642-817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원이대로473번길 25
전화:(055)262-0985 팩스: (055)285-1826
Copyright © 2013 반송성당. All Rights Reserved

천주교마산교구 미디어국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